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18 20:08

  • 기획취재 > 일반기사

[강서양천 문화산책] 코로나

최 정 옥

기사입력 2022-01-03 18:1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최정옥
양천문협이사
한국계간문학 중앙위원
저서: '개척자의 삶' 등 다수

너와 나는

달콤한 자유를 만끽하며

꿈을 꾸며 살았지

어느 날 행복에 겨운 기지개 켜며

눈을 비비던 중

아득히 깊은 수렁 보이고

우리들은 공중에 출렁이는

구름사다리에 매달려 서있네

 

낯선 도시 낯선 풍경...

한낮인데도 칠흑 같은 밤...

 

아니 아니 이건 아니야

엄습하는 두려움도 용납 못해

어찌 딛고 이뤄낸 삶의 터전이런가

우리 모두 가슴에 품었던 면역의

등불 하나 지피자

견디는 거야

뭉치는 거야

이겨내는 거야

파이팅~!!!

 

강서양천신문 (gsycky@hanmail.net)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