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1-18 09:53

  • 뉴스종합 > 정치

양천구의회, 제290회 제2차 정례회 개회

11월25일~12월20일 26일간 행정사무감사 및 내년도 예산안 심의

기사입력 2021-11-25 14:2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양천구의회(의장 서병완)25일 오전 제1차 본회의를 시작으로 제290회 제2차 정례회를 개회했다. 올해 의정활동을 마무리하는 이번 정례회에서는 상임위원회별 행정사무감사를 비롯, 조례안 안건심사 및 2022년도 세입·세출 예산안 심의 등 중요한 사안이 다뤄질 예정이다.
 

이날 열린 제1차 본회의에선 2022년도 예산안 제출에 따른 김수영 구청장의 시정연설과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구성 등의 안건처리가 진행됐다. 이번 정례회에 제출된 2022년도 예산안은 총 8537억 원 규모이며, 다음달 14일부터 예결위에서 심사하게 된다.
 

서병완 의장은 개회사에서 행정사무감사 시 집행부 행정 전반에 대해 냉철하고 객관적인 평가를 실시해 잘된 일은 격려하고 미흡한 분야에 대해서 개선방향과 대안을 제시할 수 있길 바란다라며 내년 세입·세출 예산안에 대해서는 구민의 복리증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우선으로 하는 예산편성이 될 수 있도록 세심하게 심사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오는 26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8일간 상임위원회별 행정사무감사에 들어간다. 감사대상기관으로는 의회사무국, 구 본청, 보건소, 동 주민센터(5, 신월1, 신정6), 시설관리공단, 양천문화재단, 목동실버복지문화센터, 양천어르신종합복지관, 신정종합사회복지관, 양천사랑복지재단 등이 있으며 운영 전반에 대한 감사를 할 예정이다.

 

 

송정순 기자 (gsycky@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